관리 메뉴

우리라이프

[제주] 제주 다람쥐식탁 옆 집 제주연탄돼지불백 본문

국내 여행과 맛집/제주도

[제주] 제주 다람쥐식탁 옆 집 제주연탄돼지불백

적당히벌고아주잘살자 2018.11.26 04:00


이날 원래 이 집 바로 옆에 있는 다람쥐식탁을 가려고 했다.

주차까지 완벽하게 다람쥐식탁 쪽에 했는데, 내리자마자 연탄불고기 냄새가 너무 좋아서 차빼서 바로 옆에 돼지불백집에다가 주차를 하였다. 

다람쥐식탁도 무척 맛은 좋겠지만 그래도 냄새에 이끌려 불백 집으로 향했다.

위치는 다람쥐 식탁 바로 옆에.

황교익아저씨가 그랬지 맛집 옆에는 바로 맛집이라고, 냄새가 좋아서 기대를 했다.

외관은 생긴지 얼마 안됐는지 정말 깔끔했다.

이 주변에 있는 다른 식당들은 거의 10시 반부터 여는데, 여기는 11시부터 열었다.

그래도 제주도라 주변에 밭들도 있고, 길도 예뻐서 산책을 하면서 기다렸더니 시간이 잘 갔다. 

한 5분전에 들어가도 되냐고 물어보니 들어와서 기다려도 된다고 했다.

기본찬이 먼저 나왔다. 

우리는 특 돼지불백이랑 파전을 시켰는데, 메뉴판을 안 찍었다.

돼지불백 200그램은 8000원, 특돼지불백 300그램은 10000원, 두루치기 8000원, 해물파전 15000원, 녹두전 10000원 등의 메뉴가 있었다. 

해물파전이 나왔다. 솔직히 해물파전은 맛이 없었다.

왠만하면 안남기는데 이거는 남겼다. 맛이 정말 없었는데 어떻게 부치면 그런 맛이 나는지 모르겠다.

만약 여기를 들린다면 해물파전은 추천하지 않는다.

특돼지불고기가 나왔다. 특 돼지불고기에는 공기밥 하나가 포함된 가격이다.

여느 기사식당에 있는 돼지불고기 맛이다.

분명 밖에서 냄새 맡을때는 엄청 좋았는데, 초벌구이 중이어서 엄청 좋았나보다

불맛이 좀 나고, 쌈채소랑 같이 싸먹으니 먹을만 했다.

우리처럼 다람쥐식탁 갔다가 갑자기 한식먹고 싶으면 불백도 괜찮을거 같다. 

사실 내 입맛에는 이게 제일 맛있었다.

얼큰한 콩나물국인데 약간 아점이라 속도 편해지고 괜찮았다.

국물 잘 안먹는데, 국물도 잘 먹었다.

우연히 간 집인데, 그래도 괜찮은 식사를 한거 같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림읍 동명리 1580-15
도움말 Daum 지도
0 Comments
댓글쓰기 폼